공유
한국지엠,첫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처음은 의미가 크다.특히 지속가능 보고서 첫 발간의 경우 회사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투명성 의지를 담고 있기에 더욱 그렇다.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이 첫 지속가능경영 보고서를 발간했다. 2002년 회사 출범 후 처음이다. 지난 한 해 동안 기업의 경제, 환경, 사회, 문화 등 다방면에서 펼친 경영활동과 지속가능경영 성과를 담은 한국지엠 2014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A Driving Force』가 바로 그것이다. 

보고서는 지난 14년간 국내 최대 외국인 직접투자기업 중 하나로서 소임을 다해온 한국지엠의 사회책임경영에 대한 객관적 자료를 바탕으로 완성됐다.

먼저 보고서의 구조를 살펴보면

-형식:한글 PDF  파일 68페이지

-적용기준:GRI G4

-중대성 매트릭스:OK

-제3자검증:OK 등 보고서작성에서 국제기준이 적용되었다.

한국지엠의 2014지속가능경영 보고서는 ▲고객 만족 ▲제품안전성 ▲친환경 제품(연비 향상 및 탄소배출 감축) ▲기업 문화 ▲친환경 사업장 ▲공급망 관리 ▲지역사회공헌 ▲기술 혁신 등 GM의 글로벌 비전에 입각해 각 분야별 사업 특성과 역량을 효과적으로 전달할 수 있도록 구성돼 있으며, 각 분야별 전략과 성과는 쉬운 용어 선택, 풍부한 그래픽과 이미지 등을 활용해 독자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작성됐다.간결한 서술도  장점이다. 

또한, 한국지엠 지속가능보고서는 회사 출범 이후, 글로벌 GM 및 쉐보레 브랜드 성장에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며 성취한 그 동안의 경영 성과와 더불어, 강화된 환경기준과 제조비용 상승 등 최근 한국지엠을 포함한 한국 자동차산업 전체가 직면한 도전과제 극복을 통한 장기적인 성장 동력 확보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다.특히 전사업장 폐기물 제로를 달성하는 친환경 사업장 정책으로 9,200톤의 탄소배출를  감축했다는 점도 보고하고 있다. 또한  여성위원회를 비롯한  직원들 중심의 조직문화 , 올해의 서플라이어 시상을 통한 상생의 경영 자료도 자세히 담고 있다.  

한국지엠 세르지오 호샤(Sergio Rocha) 사장은 이번 보고서 발간을 통해 고객을 비롯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또 다른 소통 창구를 마련한 것은 매우 의미있는 일이라며, “한국지엠은 지금까지의 성과와 국내외 모든 이해관계자들과의 지속적인 협력적 관계를 바탕으로 직면한 도전과제를 극복하고 지속가능한 미래와 경쟁력 강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보고서는 정보의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국제 표준 GRI(Global Reporting Initiative) G4 기준에 부합하도록 작성됐으며,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및 사회공헌 전문기관인 더씨에스알(THE CSR)의 제 3자 검증과정을 거쳤다. 

한국지엠 2014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A Driving Force』는 사내외 이해관계자들에게 배포되며, 한국지엠 홈페이지 (http://www.gm-korea.co.kr/gmkorea/gm/sustainability_report.do)에서 전자 파일 형식으로 확인 및 내려받을 수 있다.

한국에서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해 온 한국지엠의  보고서는  회사 경영의 핵심 가치인 고객, 관계, 탁월성에 대한 이해를  넓히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한국지엠

글:강지우 편집위원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남겨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십시오